법령&정책

제목 서초구, ‘커피컵 모양 분리 수거함’ 40개 추가 설치
작성자 tawake88
조회수 113
방배동 사당역 주변 버스 정류장, 출근하는 시민들이 버스 승차 전에 마시던 테이크아웃 커피와 음료를 커피컵 모양 재활용품 분리수거함 ‘서리풀컵’에 버리고 탑승한다. 강남대로의 명물 ‘서리풀컵’이 서초구 주요도로 버스정류장 주변까지 놓여‘대중교통 이용자 편의도모’, ‘자원 재활용’, ‘도시미관 향상’이라는 일석삼조
효과를 노린다.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26일까지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대로, 반포대로 외에5개 주요대로(서초대로,동작대로 등)의 버스정류장, 지하철역 등 역세권 주변에‘서리풀컵(사진)’ 40개를 추가 설치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서리풀컵’은 기존 강남대로, 반포대로 등에 설치된 74개를 포함, 총 114개가 배치되게 된다. ‘상서로운 풀’ 이라는 서초의 옛지명 ‘서리풀’ 어원을 따온 ‘서리풀컵’은 스테인리스 재질에 높이 120cm, 폭 70cm
크기의 재활용품 분리수거함으로 4개 투입구(플라스틱, 비닐·종이, 병·캔류)에 버릴 수 있도록 했으며, 행인들이 ‘서리풀컵’을 쉽게 알 수 있도록 바닥시트 및 상단에 ‘서리풀컵(재활용품 분리수거함)’ 문구, 국제표준 ‘재활용 픽토그램’등도 부착했다.또 서리풀컵은 1회용 커피컵 모양의 독특한 디자인으로 행인들이 재활용품 분리 투입에 동참토록 초점을 맞췄다. 특히, 줄무늬, 물방울, 저채도 패턴형 등 을 자체개발하여 도시미관과 어우러지도록 디자인, 과일 주스컵과 티(Tea)컵을 형상화해 상쾌함도 강조했다.구는 4월까지 소규모 도로 마을버스 정류소 주변에도 ‘미니 서리풀컵’ 60대 를 추가 설치,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길거리 쓰레기통 제로’서초구의 클린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구가 이처럼 버스정류장, 지하철역 등 역세권에 ‘서리풀컵’을 확대하게 된 데는 최근 서울시 버스 탑승시 음료 등 반입 금지에 따라 승객들이 버스를 기다리며 마신 커피를 정류장에 놓고 차를 타는 등 무단투기로 인한 도시 미관 저해가 우려된다는 주민 건의사항을 반영한결과다.그간 구는 2016년 강남대로 등 유동인구가 많 지역에 대다수 쓰레기가 1회용 커피컵 등 재활용품인 점에 착안,강남대로 커피숍 인근 일대에 10개를 시범 설치, 지난해 반포대로 등에 64개를추가 배치했다.실제 구가 지난해 9월 반포대로 인근주민 528명을 대상으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336명(64%)이 “무단투기 감소에 도움이 됐다”고 답했다.또 2016년 6월부터 8월까지 ‘서리풀컵’에서 수거된 쓰레기 중 재활용 비율분석 결과 93%가 재활용 쓰레기로 나타났다.

출처 : 월간 플라스틱스 4월호
http://plasticnews.co.kr/
첨부파일